선거 참여는 그리스도인들의 책임이며 의무 입니다!!

선거 참여는 그리스도인들의 책임이며 의무 입니다!!

이제 중간선거/총선거(Midterm Election/General Election)가 바로 코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11월 선거는 우리 크리스천들이 참으로 기다리고 기다리던 선거인거 여러분도 아시죠?

CCC 의대표자이며 사영리(4 Spiritual Law) 로 잘알려지신 빌브라이트박사께서는 투표는 곧 그리스도인들의 책임이며 의무라고 강조하시며 5가지의 책임을 꼭 해야한다고 말씀하십니다. 

  1. 기도하라 Pray!
  2. 유권자 등록하라 Register to Vote!
  3. 정보를 취하라Be informed!
  4. 참여하라Be Involved!
  5. 투표하라Vote!! 

캘리포니아 주정부 웹싸이트에 들어가시면, 이런 로고를 보실수있습니다.

My Voice, My Choice, My Vote! 나의 의견, 나의 선택, 곧 나의 투표!   

미국의 역사를 알고있는 시민일수록  꼭 투표를 하게 됩니다.  나의 투표 한표가 내가 살고있는  도시와 국가를 변화시킬수있다는것을 확실히 알고있기때문이지요.  미국에서는 선거에 참여하는것이 한 개인의 특권이며 시민의 특혜입니다.  옛날 미국의 역사를 보면, 흑인들과 여성들은 “투표권” 을 얻기위해 엄청난 댓가를 치뤘음을 알수있습니다.

미국의 선거 투표 유래와 미국의 역사: “정치인” 이 아닌 “리더!!”

미국이라는 나라는 건립할때부터,  정치인들을 “정치인”으로 뽑지 않았습니다.  

성경적 원리원칙으로 세워진 나라이기에, 정치인을 뽑았기보다는 백성을 잘 다스리는 “백성의 리더들”  로 뽑았다고 설명하는것이 더 올바른 해석이라고 살수있습니다.  건립 당시에 뽑혔던 대통령부터 시작하여  미국의 “정치인” 들은 주로 교회 목사님들,  교수, 선교사, 집사, 장로 등등  하나님을 사랑하고,  하나님이 창조하신 시민들을 소중히 여기며 그들을 보호할수있는 성품과 인격,  무엇보다도 “Godly Man” 들이 모여 기도로 시작했기 때문입니다. 

그들은 당시 신앙의 자유를 지키기 위해 싸우기도 했으며,  토마스 제퍼슨대통령은 정부가 교회의 권한에  침입하지 못하도록 Separation Between Church and State이라는 법안까지 만들정도로,  하나님의 법, 신앙의 자유, 시민의 well-being 을 가장 먼저 생각했던 사람들이 바로 미국역사속의 선조 “정치인”  즉 미국을 일끌어가는 “거대한 리더”들이였던것입니다.    

미국 시민들도 선거때마다 “Godly Man” 에게 그들의 소중한 한표를 주곤 했다는것을 이런 역사를 알면 더 잘 이해할수있는것이지요, 

선거날짜가 늘 “화요일” 로 잡혀있는것에도 성경적인 의미가 있습니다

주일(Sunday) 에 교회에서 목사님들 설교를 통해 선거에 대한 자료를 더 얻고,

월요일엔 주로 금식으로 투표할 사람들을 뽑기위한 지혜를 기도로 구한후

화요일엔 모두가 겸허한 마음으로 선거에 임했던것이 바로 미국의 “선거” 의 유래며 역사인것입니다. 

축복의 근원과 변질된 가치관의 문제!

겨우 200년 역사를 가지고 경제적으로나, 문화, 사회적으로 미국처럼 강국이 된나라는 어디에서도 찾아볼수없는 역사적 사실입니다.  그런데 더 큰 사실은, 미국이 그렇게 강력할수있었던것은, 하나님을 경외하며 하나님의 법을 최우선화 했던 미국 선조들의 신앙의 유산으로 말미암은 축복의 열매들이였다는 것입니다.  “먼저 하나님의 나라와 하나님의 의를” 구하였기에, 덤으로, 경제도, 문화도, 모든 사람들의 행복을(Pursuit of Happiness) 추구하던 American Dream 이 이민자들에게까지 축복으로 넘쳐날수있었던것이고요.       

그러나,  21세기에 들어와  미국의 “선거 와 투표” 의 문화는 너무나도 많이 달라졌습니다.

캘리포니아나(기술의 발달지),  뉴욕(경제), 매사추사스(지식, 교육) 등,  미국의 경제, 지식 과 교육, 기술과 기업의 발전을 책임지던 대도시들이 더 이상은 시민을 보호하고 미래를 책임지는 “리더” 들이기 보다는 자기배를 배불리기 급한 “정치인”들로 둔갑하고있다는 사실입니다.  Politically Correct 라는 극히 정치적인 문화를 형성하여 Godly Correct 한 사람들을 존중하기보다는 “Politically Correct” 한 사람들을 뽑아야하는줄 아고있습니다.  슬픈것은 “Politically Correct” 의 진짜 의미조차 모른다는 것입니다.

소중한 나의 한표,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도록 어떻게 사용할까요?

정치인들의 “가치관” 에 주목해주세요.  

예를드립니다.  그동안,  어느당 소속, 어떤 가치관을 가진 정치인들이 아래의 법안들을 만들어 악한 영향들을 저희 자녀들에게 끼치고,  시민들을 보호하기보다는, 부모의 자유, 신앙인들의 자유를 빼았아갔는지를 생각해보시면, 투표하시기가 쉬워집니다.

  • SB48 (친동성애 교육을 k-12 학생들 교과서에 왜곡되게 집어 넣는 법안)
  • AB1266 (K-12 남.녀학생들이 혼용으로 화장실, 탈의실, 샤워실 동시에 사용하는것 허락하는 법안),   지금까지도  법정 싸움에서 방해를 하고 있는  Debra Bowen 과 Jerry Brown
  • SB1172–  동성애에서 정상인이 되고 싶어서 받는 크리스천 카운슬링을 더 이상 받지 못하게 제한하는법안,
  • AB154 – 낙태할때, 간호사나 의사가 아니래도 산파라고만 해도 태아를 낙태를시킬수있도록 통과시킨 법안,
  • Prop. 8 – 캘리포니아 시민들이 결혼의 정의를  “남.녀” 로 결정하여 법으로 통과시켰음에도 불구하고, 민주당소속인  동성애자 판사와, 두명의 자유분방한 판사들끼리 Prop. 8을무효화시키고 시민들의 목소리를 무시하였음.

지난해 한 정치 세미나에서 한인2세 주류정치인은 “낙서를 지우는 작은일에서부터 이민정책을 바꾸는것까지 우리일상에서 정치와 연관되지않은것은 없습니다. 우리 삶을 좌우하는 모든것은 정치에서 시작됩니다.  투표는 선택이 아닌 필수다”라고 하였습니다.

맞습니다.  투표는 선택이 아닌 필수입니다.  크리스천들에게는 더 더욱이 큰 의무와 책임이 있습니다.  하나님의 선한 청지기,  세상속의 빛 과 소금의 역할을 충실하게 하십시다!

2014년 미주 중간 선거 / 총선거

아래 유권자 안내서를 참조하시고 기도와 투표로 참여해주세요!

2014년 미주 중간선거 / 총선거 기독 유권자 안내서 (2014 Midterm / General Election Guide in Korean)


Related Articles

위험한 책 – MIT에서 새로이 번역 발간한 “어린이들을 위한 공산주의”

병든 자본주의의 만병통치 약은 공산주의라고 가르치는 새로운 아동 서적이 출판됐습니다. “어린이를 위한 공산주의”의 저자는 독일 베를린의 Bini Adamczak로서 “정치 이론,

2016 기독 유권자 미주 대선 정보 안내서 (추가 3/1: 주요안건 및 가치관 보충 설명서)

2016 기독 유권자 미주 대선 정보 안내서 By 김태오 목사 & 새라 김 사모 – 설립자, 대표 – Traditional Values

군 자금으로 성전환 수술하는 것을 금지하는 법안을 반대한 미국 국회

By 김태오목사/새라김 사모 설립자, 공동대표- Tvnext (다음세대 가치관 정립 & 보호)   공화당 하원 의원인 Vicky Hartzler이 납세자의 세금으로 성전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