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중한 결혼을 지킵시다! (연방 대법원 판결 결과)

소중한 결혼을 지킵시다

주보용 인쇄: 한글 전단지(portrait)한글 전단지(Landscape) / 영문 전단지

예수님께서 선포하셨습니다 “사람을 지으신 이가 본래 그들을 ‘남자와 여자’로 지으시고 말씀하시기를 그러므로 사람이 그 부모를 떠나서 아내에게 합하여 그 둘이 한 몸이 될지니라 하신 것을 읽지 못하였느냐 그런즉 이제 둘이 아니요 한 몸이니 그러므로 하나님이 짝지어 주신 것을 사람이 나누지 못할지니라 하시니 “ (마태 19:4-6)

올바른 결혼은 사람들로 하여금 행복과 장수와 경제적인 안정을 누릴 수 있게한다. 그러나 결혼은 결코 개인적인 차원에서만 다루어 질 수 없다.  FAMILY

왜냐하면 결혼은 다른 여러 관계와는 다르게 두 사람이 한 몸이 되어지는 과정을 통해 새 생명을 낳게 되는 유일무이한  특징울 가진 연합이기 때문이다.   물론, 생식적인 차원을 제외하고도 결혼은 그 자체로 큰 의미가 있다. 그러나 결혼이라는 것이 아이들을 양육하기에 적합한 관계 이상의 의미가 있기에, 결혼은 결코 개인적인 차원에서만 다루워질 수 없는 중요한 사회적, 국가적 가치를 가지고있다.  또한 결혼은 법으로써 증인을 필요로 하는 대중적이며 사회적인 계약이다.    그 이유는 결혼이라는 제도가 사회와 국가의 공익과 건강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결혼은 아이들에게 큰 영향을 끼친다.  보편적으로, 아이들은 결혼하여 자신을 낳아준 두 부모의 돌봄과 관심 아래에서 자랄때 가장 건강히 자란다. 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아버지와 어머니 보살핌 아래에서 자란 아이들이 건강, 정서적 안정과 발달 그리고 인생의 성공을 누리는 경우가 크다고 발표 되었다  모든 문명은 결혼이라는 제도 아래서 생겨나 발전해 나갔다.   그렇기에 결혼은 사회의 근간이자 초석이다.  한 개인의 행복과 성공. 아이들의 미래와 복지, 그리고 건강한 사회의 여부는 하나님께서 만드신 결혼 제도를 얼마나 잘 유지하느냐에 달려있다.  따라서, 대법원의 판결과 상관없이 우리는 결혼 제도를 지키기 위한 싸움을 계속해 나아가야 할것이다.

 

결혼에 대한 연방 대법원 판결 – 이번의 판결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 대법원은 “연방 전통혼인방어법” (DOMA) 을 비합법적인것으로 규정하고 캘리포니아의 주민 발의안 8인 (Proposition 8) “캘리포니아 결혼 개정” 을 거부했다.
  • 다행히도, 법원은 낙태를 합법화 시켰던 “로우 대 웨이드” (Roe v. Wade)의 판례에서 얻은 교훈으로 결혼에 대한 정의를 미국 전역에 사용하는것으로 판결하지는 않았다.
  • 하지만 법원은 터무니없게도 DOMA법에 명시된 결혼에 대한 정의를 연방이 체택하기를 거부함으로써,  의회(congress)가 의회법령의 단어의 의미를 정의 할 수있는 권한이없다는 것을 재정하기에 이르렀다.
  • 이번 DOMA 판결로써  동성결혼을 허락하는 주에서 결혼하였지만 실재로는 동성결혼을 허락하지 않는 주에서 살고있는 동성애 커플들이 보통 커플들과 같은 연방 정부의 혜택을 요구하려는 소송 수가 늘어날 것이다.
  • 연방대법원에서, 주민발의안 8 에 대한 판결을 거부하는 결정으로 인해, 캘리포니아의 결혼 수정안은 현재의 상태에 멈추어 있지만, 주행정부가 유권자가 승인한 법을 지키는 것을 이미 위헌이라는 판결을 하였으므로, 주민발의 과정을 무효로 할수있기 때문에 무척 걱정스럽다.  아직도 이 부분에 대하여는 싸워야 할부분이다.

교회는 어떻게 응답해야 하는가?

  • 대법원의 DOMA에 대한 판결로 인해, 이제부터는 동성결혼 합법화에 대한 여부가 주정부의 결정아래에 있게 되었다.  따라서 기독교인들의 막중한 의무는 우리 사는 주에서 선출 또는 앞으로 선출될 정부관리들이 “남자와 여자사이만의 결혼법” 을 장려하고 규정하도록,  우리의 투표도 그런 인재들을 후원하고 뽑아야 할것이다.
  • 교회와 종교 단체는 자신의 시설에서  “동성결혼” 행사를 개최하도록 강요될 수 있지만, 모든 교회의 신앙 / 교리,  정관 및 세칙 및 시설물 사용 문서 내에서 명백하게  밑과 같이 밝여햐 한다.   성경적으로 허용 유일한 성행위는 결혼한 남자와 여자 사이에서만 존재한다. 다른 관점을 옹호는 분이 참석하는것은 환영하지만, 교회 부지에서 결혼하는것은 허용하지 않는다 라고.
  • 동성결혼 대한 반대는 증오 편견이 아니다.  그것은 시편 119:89 에서  “주의 말씀은 하늘에 굳게 섰사오며 (settled in forever!)”  라는 성경의 가르침에 기초하고 있다. 이러한 가르침은 비혼인 사이나 비이성 사이의 성행위나 법적조합은 하나님의 뜻을 위배한다고 주장하고있다.
  • 예수님은은혜와 진리“( 1:14) 가득하시다.  우리도 예수님을 본받아, 동성애에 이끌렸었음을 인정 한 사람이나 아직도 동성애로 아직도 힘들어하되 돌아 오기를 원하는사람들에게는 친절과 연민, 인내로 대하되, 그들에게 하나님의 변함없는 규범(동성애를 죄로 규범) 또한 상기시켜줘야 한다.  무엇보다, 하나님은 그분을 사랑하고 하나님을 의지하는 사람들에게는 힘과 용기를 주시며 온전한 회복을 주신다는 진리를 계속 알려줘야 한다.

 

영어 원문: downloads.frc.org/EF/EF13F70.pdf

번역: TVNext.org

문의: tvnext.org@gmail.com